사전에 제게 석양컷을 연출하고 싶다고 말씀해주셨던 신부님 :) 멋지게 잘 담긴 것 같나요?